공정위, SPC그룹 파리크라상 본사 전격 조사
공정위, SPC그룹 파리크라상 본사 전격 조사
  • 오유경 기자
  • 승인 2012.03.20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오유경 기자 = 공정거래위원회가 국내 최대 규모의 제빵 프랜차이즈 업체인 SPC 그룹의 핵심계열사 파리크라상 본사를 전격 조사했다.

20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공정위는 지난 19일 파리크라상 경기 성남 본사와 역삼동 서울사무소에서 가맹점 매장 확장과 인테리어 재시공 비용 등과 관련된 각종 자료와 파일을 가져갔다.

공정위는 확보한 자료를 토대로 SPC그룹이 가맹점에 매장 확장 등을 강요하는 등 불공정 거래가 있었는지를 집중 조사할 방침으로 알려졌다.

SPC그룹은 초기 가맹점 계약 땐 가맹점주들과 33∼39㎡(10∼13평)의 소형매장을 계약하고 재계약할 때 이를 66㎡(20평) 이상으로 확장할 것으로 강요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가맹점 인테리어 재시공을 특수관계에 있는 업체에 몰아줬다는 의혹도 사고 있다.

공정위는 앞서 수차례 투자 확대 강요 등 약자인 가맹점을 상대로 한 외식 프랜차이즈 본사의 불공정행위를 근절시키겠다고 경고한 바 있다.

그동안 외식 프랜차이즈 본사들은 영업 활성화란 명목으로 매장 확장 요구에 응하지 않으면 가맹점에 원재료 공급을 중단하거나 계약 해지를 종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SPC 관계자는 "공정위와 모범거래 기준안을 협의하는 과정에서 조사가 불거져 당혹스럽다"며 "조사에 성실히 임하겠다"고 말했다.

ykoh@yna.co.kr

(끝)

기자의 다른기사
인포맥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연합인포맥스
  • 110-140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2길 25 연합뉴스빌딩 10층 (주)연합인포맥스
  • 대표전화 : 02-398-4900
  • 팩스 : 02-398-4992~4
  • 제호 : 연합인포맥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2336
  • 발행일 : 2000년 6월 1일
  • 등록일 : 2012년 11월 06일
  • 발행인 : 최병국
  • 편집인 : 최병국
  •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 유상원
  • 연합인포맥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연합인포맥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maxkorea@gmail.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