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2018.8.17 금 10:07
    회사소개 | 아하경제TV | 연합뉴스 | 연합뉴스TV
     
    IB/기업
    현대기아차, 부산모터쇼에 SUV 컨셉트카·니로EV 공개
    황병극 기자  |  eco@yna.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6.07  14:01:0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싸이월드 공감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서울=연합인포맥스) 황병극 기자 = 현대기아차가 고성능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컨셉트카를 세계 최초로 공개하고, 고성능 스마트 전기차 니로 EV를 선보였다.

    글로벌 자동차시장의 대세로 자리 잡은 SUV 차종에 전기차와 고성능 모델을 추가함으로써 향후 브랜드의 위상을 강화하고 판매를 확대하겠다는 취지로 해석된다.

    현대차는 7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2018 부산 국제 모터쇼'에 SUV 콘셉트카인 'HDC-2 그랜드마스터 콘셉트(HDC-2 GRANDMASTER CONCEPT)'를 세계 최초로 내놨다.

    HDC-2 그랜드마스터 콘셉트는 구조적이면서 역동적인 직선을 강조한 디자인으로, 다이내믹한 선과 감각적으로 조각된 근육질의 바디가 만나 카리스마 넘치는 개성을 강조했다.

    현대차 스타일링 담당 이상엽 상무는 "이번 콘셉트카는 현대의 디자인 DNA가 전 세계 고객의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얼마나 넓은 스펙트럼의 디자인으로 표현될 수 있는지 보여주는 차"라고 말했다.

    그는 "차세대 현대 디자인은 제조사 브랜드 이미지 중심의 디자인에서 탈피해서 감성을 더한 스포티함인 '센슈어스 스포티니스(Sensuous Sportiness)'라는 디자인 DNA에, 각각의 차마다 고유한 개성과 역할을 갖도록 디자인하는 '현대 룩(Hyundai Look)'의 디자인 전략을 사용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현대차는 고성능 라인업인 '고성능 N'의 비전과 함께 고성능 N 라인업의 국내 출시 첫 차량인 '벨로스터 N'도 공개했다.

       




    현대차는 고성능 N 포트폴리오 최상단에 모터스포츠를 두고, 모터스포츠 참가를 통해 터득한 노하우와 기술력을 일반차량에도 지속해서 적용함으로써 N 라인업 전체를 견인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일상주행에서도 다이내믹한 운전의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균형 잡힌 다이내믹 SUV 투싼 페이스리프트도 공개했다.

    투싼 페이스리프트는 볼륨감을 더한 새로운 캐스캐이딩 그릴, 풀 LED 헤드램프, LED 턴시그널 등의 적용으로 선명한 이미지를 더했다. 또 리어 범퍼와 리어 콤비램프 등의 변화로 기존보다 고급스러워진 후면부 디자인을 강조했다.

    기아차는 글로벌 전기차시장을 겨냥한 최초의 SUV형 전기차 '니로 EV'의 내외장 디자인과 각종 첨단사양을 공개했다. 니로 EV는 '뛰어난 실용성을 갖춘 고성능 스마트 전기차'를 목표로 개발됐다.

    최소 380km 이상의 1회 충전 주행거리, 미래지향적이면서 독창적인 내외장 디자인, 동급 최장축거를 기반으로 한 여유로운 실내공간, 넉넉한 트렁크 용량, 각종 첨단 안전 및 편의사양으로 소형 SUV로서 최고 경쟁력을 확보했다고 기아차는 전했다.

       




    박한우 기아차 사장은 "니로 EV는 출시 전부터 높은 관심을 받는 모델로, 1회 충전으로 380km 이상의 거리를 주행할 수 있는 우수한 성능은 물론 넉넉한 실내공간과 첨단사양으로 전기차시장의 대표주자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기아차는 미래 SUV 스타일이 구현된 글로벌 소형 SUV 콘셉트카 'SP' 및 작년 세계 최대 튜닝쇼 '세마(SEMA)'에 출품했던 '스팅어 GT wide Body 튜닝카'를 국내 최초로 공개했다. 아울러 4일 출시된 '더 뉴 카니발 하이리무진'도 전시했다.

    국내에 처음 선보이는 SP 콘셉트카는 넓고 안정감 있는 차체에 기반을 둔 강인하고 개성 넘치는 디자인, 롱 후드 스타일의 스포티한 라인 등이 특징이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전기차 기반 콘셉트카인 '에센시아 콘셉트'를 아시아지역에 최초로 공개한 것을 비롯해 2018 G90 스페셜 에디션 등도 함께 전시했다.

    에센시아 콘셉트는 제네시스 브랜드가 처음으로 선보인 전기차 기반의 GT 콘센트카다. 제네시스 디자인 철학인 동적인 우아함을 세련되게 재해석한 디자인이 적용돼 향후 제네시스 차량에 적용될 미래 기술력의 비전을 보여준다.

       




    또 2018 G90 스페셜 에디션은 기존의 정형화된 자동차 제작 방식에서 탈피해 새로운 시도로 제작한 차량으로, 고객 개개인을 위한 맞춤형 차량을 만든다는 제네시스 브랜드의 정신과 디자인 철학을 담았다고 덧붙였다.

    eco@yna.co.kr

    (끝)
    황병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1
    터키 재무장관 "자본통제 없다" 진화…리라·국채 강세
    2
    미 국채가, 위험자산 선호 하락
    3
    '진에어 존폐' 국토부 선택은…증권가 상장폐지 여부 촉각
    4
    커들로 "멕시코 무역협상 타결 임박"
    5
    아르헨티나, 물가 잡기 위해 지급준비율 인상
    6
    미·중 무역협상 이달 22~23일 재개
    7
    터키 불안에 남아공·중국 등 신흥시장 자금 인출 러시
    8
    <뉴욕유가> 미·중 무역협상 소식에 0.7% 상승
    9
    <뉴욕 금가격> 달러 강세 진정되며 0.08% 하락
    10
    트럼프 "NAFTA 협상 급하지 않다"…재협상 압박
    연합인포맥스 사이트맵
    · 개인정보 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110-140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2길 25 연합뉴스빌딩 10층 (주)연합인포맥스 | TEL : 02-398-4900 | FAX : 02-398-4992~4
    사업자등록번호 101-81-58798 | 대표이사 : 최병국
    Copyright © 연합인포맥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maxkorea@gmail.com
    명칭: 연합인포맥스/ 등록번호: 서울 아02336 / 등록일자: 2012년 11월 06일/ 제호: 인포맥스/ 발행인: 최병국/ 편집인: 최병국
    발행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2길 25,연합뉴스빌딩 10층/ 발행일자: 2000년 6월 1일/ 발행소의 전화번호 02-398-4900/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유상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준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