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소프트, '리니지2M' 내년 상반기 출시…신작 5종 공개
엔씨소프트, '리니지2M' 내년 상반기 출시…신작 5종 공개
  • 변명섭 기자
  • 승인 2018.11.08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변명섭 기자 = 엔씨소프트가 8일 '리니지2M' 등 내년 출시할 신작 모바일 게임을 대거 공개했다.





엔씨소프트는 이날 역삼동 더 라움에서 신작발표회 '2018 엔씨디렉터스 컷(DIRECTOR'S CUT)을 개최하고 모바일 게임 5종을 선보였다.

김택진 대표는 키노트 스피치(사진)를 통해 "CEO가 아닌 개발을 총괄하는 CCO(Chief Creative Officer)로서 이 자리에 섰다"며 "엔씨는 모바일 플랫폼에서 MMORPG의 새로운 가능성과 혁신에 도전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 공개된 신작 모바일 게임은 '리니지2M', '아이온2', '블레이드&소울2', '블레이드&소울M', '블레이드&소울S' 등 5종이다. 모두 모바일 MMORPG(Massive Multiplayer Role Playing Game,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게임이다.

'리니지2M'은 엔씨소프트가 20년 동안 리니지를 개발하고 서비스하며 쌓은 기술과 경험을 집약했다. 내년 상반기 중 출시할 예정이다.

이 게임은 풀(Full) 3D 그래픽으로 개발 중이며 모바일 최대 규모의 심리스(Seamless) 오픈 월드를 구현했다. 현재 개발된 월드의 규모는 1억250만㎡로 국내 모바일 MMORPG 중 가장 크다. 론칭 시점에는 새로운 대륙까지 월드를 확장해 전체 심리스 오픈 월드의 규모를 2배로 확장할 계획이다.

아이온2는 아이온의 후속작으로 아이온의 새로운 비전을 모바일에서 구현했다고 엔씨는 설명했다.

엔씨소프트는 블레이드&소울의 지적재산권(IP)으로 개발 중인 3종의 모바일 게임도 공개했다.

'블레이드&소울2'는 '블레이드&소울' 이후의 시대를 배경으로 한 정식 후속작이다. '블레이드&소울M'은 원작의 감성과 재미 요소를 바탕으로 진화한 스토리, 전투, 그래픽을 선보인다.

'블레이드&소울S'는 PC온라인 게임 '블레이드&소울'의 3년전 이야기를 담은 프리퀄(Prequel)이다.

김택진 대표는 "블레이드&소울은 스토리와 전투에서 혁신을 만들어낸 게임"이라며 "원작이 가진 풍부한 이야기와 캐릭터를 통해 새로운 세계를 만들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엔씨소프트 디렉터스컷은 각 게임별 디렉터가 직접 신작 게임을 소개하는 자리다. 지난해 시작해 올해 2회째를 맞았다.

엔씨소프트는 이번 행사에서 공개한 모바일 라인업 이외에도 다수의 PC온라인과 콘솔 게임을 개발 중이라고 덧붙였다.

msbyun@yna.co.kr

(끝)

기자의 다른기사
인포맥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연합인포맥스
  • 110-140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2길 25 연합뉴스빌딩 10층 (주)연합인포맥스
  • 대표전화 : 02-398-4900
  • 팩스 : 02-398-4992~4
  • 제호 : 연합인포맥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2336
  • 발행일 : 2000년 6월 1일
  • 등록일 : 2012년 11월 06일
  • 발행인 : 최병국
  • 편집인 : 최병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상원
  • 연합인포맥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연합인포맥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maxkorea@gmail.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