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엔지, 말레이시아 메탄올 플랜트 기본설계 수주
삼성엔지, 말레이시아 메탄올 플랜트 기본설계 수주
  • 이재헌 기자
  • 승인 2019.04.01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이재헌 기자 = 삼성엔지니어링이 말레이시아에서 메탄올 플랜트 기본설계(FEED)를 수주했다고 1일 밝혔다.

삼성엔지니어링은 말레이시아 석유화학 회사인 사라왁 펫쳄(Sarawak PetChem)과 360만달러 규모의 메탄올 플랜트 기본설계(FEED, Front End Engineering Design) 계약을 맺었다.

이날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진행된 계약식에는 최성안 삼성엔지니어링 사장, 아방 압둘 라만 조하리(Abang Abdul Rahman Zohari) 사라왁 주지사, 하지 압둘 아지즈(Haji Abdul Aziz) 사라왁 펫쳄 회장 등 프로젝트 지역 수장과 각 사 최고경영진들이 모두 참석했다.

말레이시아 동부 사라왁주 빈툴루(Bintulu) 지역에 건설되는 이번 플랜트는 하루 메탄올 생산량 5천톤의 설비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이 프로젝트의 실행 가능성을 검토하고자 세계적인 메탄올 라이센서 에어리퀴드(Air Liquide)와 사전 전략적 파트너십을 구축해 프로젝트 초기부터 안건을 개발했다.

이번 계약으로 프로세스와 주요 설비에 대한 기본설계를 담당하게 됐다.

기본설계가 마무리되는 연말에는 EPC(설계·조달·시공)로 전환될 예정이다. FEED는 높은 기술력이 필요한 분야로 EPC 이전 발주처의 의사결정을 돕고 필요한 정보를 개발하는 단계다. EPC 규모는 10억달러 수준으로 예상된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신규고객 확보와 신상품 진출이라는 성과도 거뒀다. 말레이시아 가스 매장량의 50%를 차지하는 사라왁지역 시장을 선점해 앞으로 나올 프로젝트 수주 경쟁에서 유리한 위치를 점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메탄올 분야도 첫 진출이다.

삼성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우수한 설계역량과 경험을 토대로 고부가가치 영역인 FEED를 수주하게 됐다"며 "탁월한 기술력에 기반한 FEED 수행을 통해 EPC 연계수주까지 이뤄 수주의 체질개선을 이루어 나갈 것이다"고 전했다.





<삼성엔지니어링-사라왁 펫쳄 계약식(최성안 삼성엔지니어링 사장(오른쪽), 아방 압둘 라만 조하리(Abang Abdul Rahman Zohari) 사라왁 주지사(왼쪽)). 자료: 삼성엔지니어링>

jhlee2@yna.co.kr

(끝)

기자의 다른기사
인포맥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연합인포맥스
  • 110-140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2길 25 연합뉴스빌딩 10층 (주)연합인포맥스
  • 대표전화 : 02-398-4900
  • 팩스 : 02-398-4992~4
  • 제호 : 연합인포맥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2336
  • 발행일 : 2000년 6월 1일
  • 등록일 : 2012년 11월 06일
  • 발행인 : 최병국
  • 편집인 : 최병국
  •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 유상원
  • 연합인포맥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연합인포맥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maxkorea@gmail.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