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재규어·페라리 등 에어백 결함으로 리콜
국토부, 재규어·페라리 등 에어백 결함으로 리콜
  • 이효지 기자
  • 승인 2019.04.18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연합인포맥스) 이효지 기자 = 에어백 결함이 발견된 재규어, 페라리를 비롯한 35개 차종 2만529대와 건설기계 5개사에서 판매한 475대가 자발적 시정조치(리콜)된다.

18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재규어랜드로버 코리아에서 수입, 판매한 재규어XE 등 3개 차종 6천266대는 운전석 에어백이 펼쳐질 때 과도한 폭발 압력으로 부품이 운전자에게 튈 가능성이 확인됐다.

해당 차량은 25일부터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개선된 운전석 에어백 모듈로 교체받을 수 있다.

㈜에프엠케이에서 수입, 판매한 페라리 캘리포니아(F149 CDEL) 등 13개 차종 475대에서도 같은 문제가 발견돼 22일부터 리콜이 진행된다.

페라리 488GTB(F142BBE) 등 6개 차종 105대는 연료증기 분리기의 조립 불량으로 화재가 날 가능성이 발견됐다.

페라리 GTC4Lusso 2개 차종 35대는 외부 손잡이에서 안쪽으로 연결된 보덴 케이블이 대각선으로 연결되어 있어 케이블 파손 위험이 확인됐다.

페라리 La Ferrari 3대는 구조 설계 오류로 보행자 보호를 위한 안전기준을 위반한 것으로 확인됐다. 국토부는 자동차관리법에 따라 과징금을 부과할 계획이다.





한국토요타자동차㈜에서 판매한 렉서스 LS500h AWD 등 3개 차종 244대는 타이어 조립 과정에서 타이어 안쪽에 균열이 발생, 진동과 소음이 발생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 차량은 18일부터 타이어 교체 리콜을 받을 수 있다.

이밖에 5개 제작사 9개 차종 1만3천401대가 리콜된다.





이밖에 현대자동차㈜ 트럭 엑시언트를 사용해 ㈜케이씨피중공업 등 5개업체에서 제작, 판매한 콘크리트 펌프에서도 매연 저감 연류를 뿌리는 파이프 목 부위가 손상돼 연료가 새는 것이 확인됐다.

리콜 대상은 2015년 1월 20일부터 2019년 1월 31일까지 생산된 총 475대로, 18일부터 현대차 상용 서비스센터 등에서 수리를 받으면 된다.





hjlee2@yna.co.kr

(끝)

기자의 다른기사
인포맥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연합인포맥스
  • 110-140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2길 25 연합뉴스빌딩 10층 (주)연합인포맥스
  • 대표전화 : 02-398-4900
  • 팩스 : 02-398-4992~4
  • 제호 : 연합인포맥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2336
  • 발행일 : 2000년 6월 1일
  • 등록일 : 2012년 11월 06일
  • 발행인 : 최병국
  • 편집인 : 최병국
  •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 유상원
  • 연합인포맥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연합인포맥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maxkorea@gmail.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