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춘추전국' OTT 뛰어들어…'초고화질·초고음질'로 승부수
KT, '춘추전국' OTT 뛰어들어…'초고화질·초고음질'로 승부수
  • 정원 기자
  • 승인 2019.11.28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정원 기자 = KT가 인공지능(AI) 기반의 차세대 모바일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인 '시즌'을 출시하고, 넷플릭스, 웨이브 등과 본격적인 경쟁에 나선다.

KT는 28일 종로구 KT스퀘어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새로운 모바일 미디어 서비스 시즌(Seezn)을 발표했다.

이날부터 공식 서비스를 시작한 시즌은 5G와 AI를 바탕으로 모바일에서 영상 콘텐츠를 보다 실감나고 편하게 즐기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초고화질과 초저지연, 슈퍼사운드 등을 통해 다른 OTT와는 차원이 다른 시청 환경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가입 요금제에 따라 화질 제한을 두지 않아 초고화질로 제작된 콘텐츠는 누구나 생생하게 이용할 수 있다.

KT 관계자는 "보헤미안 랩소디와 악인전 등 인기 영화를 4K UHD 화질로 감상할 수 있도록 영상 품질을 올리는 데 주력했다"며 "현재 4K UHD 화질로 2019년 개봉 영화를 볼 수 있는 모바일 OTT 서비스는 시즌이 유일하다"고 강조했다.

특히, 야구나 골프 등 스포츠 중계의 경우에도 지연 시간을 1초대로 대폭 단축했다.

KT는 음악전문 그룹사인 지니뮤직과 힘을 합쳐 영상과 음악을 한 곳에서 즐길 수 있도록 플랫폼을 구성하고 '보는 OTT'에서 '보고 듣는 OTT'로 시즌을 한 단계 진화시키는데 집중했다.

영화나 드라마를 보다가 해당 콘텐츠의 주제곡(OST)이나 TV 속 배경음악(BGM)을 듣고 싶으면 앱에서 바로 음악 정보를 확인하고 들을 수 있다.

모바일 OTT 서비스 중 영상에 삽입된 음악의 바로듣기 기능을 제공하는 것도 시즌이 처음이다.

현재 시즌의 바로듣기로 이용할 수 있는 주제곡 및 배경음악은 약 17만 곡이다.

아울러 시즌은 AI 기술을 활용해 국내 최초로 감정 분석에 기반한 콘텐츠 추천 서비스 '내 감정을 읽는 스캐너 검색'도 선보인다.

이는 사용자의 표정을 분석해 기쁨과 슬픔 등 기분에 맞는 최적의 콘텐츠를 추천하는 '초개인화' 기능이다.

원하는 콘텐츠를 찾는 것도 쉬워졌다.

제목을 몰라도 기억나는 상황이나 장면의 단어를 조합해 영상을 검색하는 '스토리텔링 장면 검색' 기능을 새롭게 제공한다.

예컨대 '밴드'와 '옥상', '연주'라는 3개의 단어만 선택해도 영화 '비긴어게인'의 해당 장면을 찾을 수 있는 식이다.

KT는 CJ ENM과 SBS 모비딕, JTBC 룰루랄라스튜디오, A&E, 와이낫미디어 등 채널사업자 및 제작사와 협력해 모바일에 최적화된 오리지널 콘텐츠를 지속해서 확대할 방침이다.

jwon@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10시 08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인포맥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연합인포맥스
  • 110-140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2길 25 연합뉴스빌딩 10층 (주)연합인포맥스
  • 대표전화 : 02-398-4900
  • 팩스 : 02-398-4992~4
  • 제호 : 연합인포맥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2336
  • 발행일 : 2000년 6월 1일
  • 등록일 : 2012년 11월 06일
  • 발행인 : 최병국
  • 편집인 : 최병국
  •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 유상원
  • 연합인포맥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연합인포맥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maxkorea@gmail.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