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 中 창저우에 첫 글로벌 배터리셀 생산기지 준공
SK이노, 中 창저우에 첫 글로벌 배터리셀 생산기지 준공
  • 이미란 기자
  • 승인 2019.12.05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이미란 기자 = SK이노베이션이 중국에 글로벌 첫 배터리셀 생산공장을 준공했다

SK이노베이션은 5일 중국 장쑤(江蘇)성 창저우(常州) 진탄(金壇)경제개발구에 베이징자동차, 베이징전공과 합작해 설립한 배터리 셀 공장 'BEST' 공장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BEST 공장은 약 16만8천㎡ 부지에 50kWh 배터리 기준 전기차 약 15만대 용량인 연산 7.5GWh 규모로 지어졌다.

SK이노베이션은 이로써 4.7GWh 규모의 서산 배터리공장을 포함해 약 12.2GWh의 생산능력을 갖추게 됐으며, 헝가리 코마롬 공장까지 완공하면 생산능력이 19.7GWh로 확대된다.

BEST 공장은 최신 배터리 생산기술과 서산 2공장 스마트팩토리 기반 최첨단 시설로 건설됐으며, 세계 최초로 NCM622 배터리, NCM811 배터리를 상업화한 삼원계 배터리(NCM 배터리)를 생산한다.

생산한 배터리는 내년 초 고객사에 본격 공급할 예정이다.

SK이노베이션은 BEST 공장이 중국 내 최상위 회사들과 합작을 통해 현지에 배터리셀 생산 공장을 건설했다는 데 의미가 깊다고 설명했다.

SK이노베이션은 2013년 총 10억위안(약 1천680억원)을 투자해 베이징자동차, 베이징전공과 함께 전기차 배터리 합작법인(JV) BESK를 설립했다.

이번에 준공한 BEST는 BESK의 100% 자회사로 SK이노베이션이 49%, 베이징자동차와 베이징전공이 총 51%의 지분을 나눠 갖고 있다.

김준 SK이노베이션 총괄사장은 "배터리 사업 글로벌 경쟁력 확보의 첫발을 내디딘 매우 의미 있는 공장 준공"이라며 "SK이노베이션의 기업가치를 키울 뿐 아니라 향후 중국의 전기차 및 전기차 배터리 관련 산업과의 공동 발전을 위해 다양한 협력 방안을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mrlee@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15시 14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인포맥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연합인포맥스
  • 110-140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2길 25 연합뉴스빌딩 10층 (주)연합인포맥스
  • 대표전화 : 02-398-4900
  • 팩스 : 02-398-4992~4
  • 제호 : 연합인포맥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2336
  • 발행일 : 2000년 6월 1일
  • 등록일 : 2012년 11월 06일
  • 발행인 : 최병국
  • 편집인 : 최병국
  •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 유상원
  • 연합인포맥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연합인포맥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maxkorea@gmail.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