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징, 승객 태운 자율 주행 시험 승인
베이징, 승객 태운 자율 주행 시험 승인
  • 선재규 기자
  • 승인 2019.12.31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저우-상하이 이어 中 대도시 3번째로 허용

베이징 이좡 지구서 실행.."바이두, 40대분 승인 확보"



(서울=연합인포맥스) 선재규 기자= 중국 베이징 당국이 승객을 태운 자율 주행 시험을 30일 처음으로 승인했다고 글로벌타임스가 보도했다.

글로벌타임스는 이같이 전하면서 바이두 자율 주행 부문인 바이두 아폴로가 첫 승인분 가운데 40대의 라이선스를 확보했다고 설명했다.

이로써 승객을 태운 자율 주행 서비스가 이뤄지는 중국 대도시가 광저우와 상하이에 이어 베이징까지 모두 3개로 늘어났다.

글로벌타임스는 승객을 태운 자율 주행 시험이 베이징 동남부 이좡 지구의 경제기술개발지역에서 이뤄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모두 1천237개의 인텔리전트 드라이빙 특허를 가진 바이두는 중국 23개 도시에서 합쳐서 300만 km가 넘는 자율 주행 시험을 가진 것으로 회사 측이 밝혔다.

베이징에서 독립적으로 활동하는 류딩딩 애널리스트는 중국이 5G 기술에서 앞서면서 자율 주행 시험에도 박차를 가해왔다면서, 그러나 인프라 지원과 관련 규정 및 법규가 여전히 미흡한 것이 걸림돌이라고 말했다.

jksun@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2시간 더 빠른 07시 51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인포맥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연합인포맥스
  • 110-140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2길 25 연합뉴스빌딩 10층 (주)연합인포맥스
  • 대표전화 : 02-398-4900
  • 팩스 : 02-398-4992~4
  • 제호 : 연합인포맥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2336
  • 발행일 : 2000년 6월 1일
  • 등록일 : 2012년 11월 06일
  • 발행인 : 최병국
  • 편집인 : 최병국
  •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 유상원
  • 연합인포맥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연합인포맥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maxkorea@gmail.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