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0] SKT, 5G 기반 미디어·모빌리티 신기술 대거 공개
[CES 2020] SKT, 5G 기반 미디어·모빌리티 신기술 대거 공개
  • 정윤교 기자
  • 승인 2020.01.06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정윤교 기자 = SK텔레콤이 7일(현지 시간)부터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IT·가전 전시회 CES 2020에서 5세대(5G) 네트워크 기반의 다양한 미디어·모빌리티 기술을 선보인다고 6일 밝혔다.

SK텔레콤은 SK이노베이션·SK하이닉스·SKC와 함께 '미래를 향한 진화의 주체'를 주제로 센트럴 홀 내 216평 규모의 공동 전시 부스를 운영한다.

SK텔레콤은 5G-8K TV와 콜라 for 세로 TV, 5GX 멀티 뷰, JUMP AR 아쿠아월드, 워치앤플레이, ATSC 3.0 멀티 뷰 등 대표적인 미디어 기술을 대거 공개한다.

지난 9월부터 삼성전자와 함께 개발한 세계 최초의 5G-8K TV는 SK텔레콤의 5G 모바일 엣지 컴퓨팅(MEC) 기술을 기반으로 8K 초고화질 영상의 무선 직접 수신을 구현한 제품이다.

5G MEC는 데이터가 발생하는 가까운 곳에 데이터센터를 설치, 데이터 전송 구간을 줄여 초저지연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술이다.

자율주행처럼 즉시성이 핵심인 서비스와 증강현실(AR)·가상현실(VR) 등 각종 미디어 서비스 스트리밍 구현에 필수적인 기술로 꼽힌다.

이를 통해 시청자들은 TV에서도 8K 기반의 멀티 뷰 중계와 각종 AR·VR 콘텐츠 등 차세대 미디어 서비스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콜라 for 세로 TV는 삼성의 '세로 TV'에 SK텔레콤의 T전화 영상통화 서비스 '콜라'를 적용한 서비스다.

SK텔레콤의 얼굴 인식 기반 AR 기술과 실시간 인물-배경 분리 기술, UHD급 초고화질 기술을 탑재했다.

사용자가 스마트폰을 세로TV와 연동할 경우, TV 본체를 스마트폰처럼 가로, 세로로 자유롭게 회전시킬 수도 있다.

5GX 멀티 뷰는 한 화면에서 최대 12개에 달하는 다채널 영상을 동시 시청할 수 있는 서비스다.

스마트폰에서 e-스포츠 선수들의 개인화면과 중계화면을 동시에 시청할 수 있으며, 공연 영상을 감상할 때는 원하는 연주자만 골라서 볼 수도 있다.

SK텔레콤은 차세대 모빌리티 기술인 통합 IVI와 로드러너도 공개한다.

통합 IVI는 이용자들이 차량 내에서 다양한 콘텐츠를 손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발한 통합 차량 엔터테인먼트 시스템이다.

SK텔레콤의 모바일 내비게이션 T맵과 인공지능(AI) 누구(NUGU), 음원 서비스 플로(FLO), 온라인동영상 서비스(OTT) 웨이브(wavve), 주차 서비스 T맵주차 등 다양한 서비스가 통합IVI를 통해 구현된다.

로드러너는 차량 운행 중 차선, 신호등, 교통상황 등의 교통 정보를 감지해 기존 HD맵을 실시간으로 업데이트하는 기술이다.

SK텔레콤은 "이번 CES 2020 참가를 계기로 차세대 미디어·모빌리티 분야를 선도하는 글로벌 ICT 기업으로 거듭날 예정"이라고 밝혔다.

ygjung@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09시 00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인포맥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연합인포맥스
  • 110-140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2길 25 연합뉴스빌딩 10층 (주)연합인포맥스
  • 대표전화 : 02-398-4900
  • 팩스 : 02-398-4992~4
  • 제호 : 연합인포맥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2336
  • 발행일 : 2000년 6월 1일
  • 등록일 : 2012년 11월 06일
  • 발행인 : 최병국
  • 편집인 : 최병국
  •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 유상원
  • 연합인포맥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연합인포맥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maxkorea@gmail.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