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MS, 게임 협력 결실…엑스박스 클라우드 게임 내달 정식 출시
SKT-MS, 게임 협력 결실…엑스박스 클라우드 게임 내달 정식 출시
  • 정윤교 기자
  • 승인 2020.08.05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정윤교 기자 = 내달 15일 마이크로소프트(MS)의 엑스박스 클라우드 게임이 한국에 상륙한다.

출시 국가는 미국, 독일, 프랑스, 캐나다 등 총 22개국으로 아시아에선 한국이 유일하다.

SK텔레콤과 MS는 내달 15일 엑스박스 클라우드 게임을 정식 출시한다고 5일 밝혔다.

클라우드 게임 출시는 양사가 클라우드 게임 사업과 관련해 글로벌 초협력을 선언한 지 1년여 만의 성과다.

SK텔레콤과 MS는 지난해 9월 5G 클라우드 게임 공동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후 양사는 클라우드 게임 출시를 위해 긴밀한 협력을 지속해왔다.

지난해 10월 전 세계에서 처음으로 필드 테스트를 시작했고, 국내 이통사 가운데 단독으로 시범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올해 1월에는 MS의 국내 첫 클라우드 게임 개발자 행사를 공동 진행하기도 했다.

이번에 내놓는 '엑스박스 게임 패스 얼티밋'은 월 1만6천700원의 이용료로 100여종의 엑스박스 게임은 물론, 동시 접속해 게임을 즐길 수 있는 기능인 '엑스박스 라이브 골드'도 제공한다.

게임 타이틀 1개의 구매가격보다 낮은 월 이용료를 내고 언제 어디서든 클라우드에 접속해 다양한 게임을 즐길 수 있게 된다.

SK텔레콤이 아닌 타 이동통신사 고객도 게임을 이용할 수 있다.

최종 게임 리스트는 9월 15일 확정될 예정이다.

이미 엑스박스 게임 스튜디오의 대표작인 '마인크래프트 던전'과 1인칭 슈팅(FPS) 게임 '헤일로:마스터 치프 컬렉션', 세계 최대 게임 리뷰 집계 사이트 '메타크리틱'에서 'Must Play'에 꼽히며 극찬을 받은 레이싱 게임 '포르자 호라이즌 4' 등 인기 게임이 포진해있다.

아울러 국내 히트작도 추가될 전망이다.

SK텔레콤은 이용자 편의를 늘리기 위해 출시 시점에 맞춰 엑스박스 정품 컨트롤러 결합형 부가서비스도 준비 중이다.

게임 패스 얼티밋을 구매한 이용자는 본인이 소유한 안드로이드 OS 기반 휴대폰, 태블릿 등으로 통신만 연결되면 클라우드 서버에 접속해 게임을 할 수 있다.

또 이용 기간에는 PC와 콘솔서 다운로드 형태로도 게임이 가능하다.

전진수 SK텔레콤 5GX서비스사업본부장은 "시범서비스를 11개월간 운영하며 네트워크 품질 개선, 게임 성능·UI 향상, 한국어 지원 확대, 마케팅 채널 구축 등 여러 방면에서 출시 준비를 마쳤다"며 "한국어를 지원하는 게임을 확대하고 국내 유망 게임을 발굴 및 지원함으로써 국내 엑스박스 클라우드 게임 생태계를 더욱 넓혀 나가겠다"고 밝혔다.

ygjung@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09시 02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인포맥스 관련기사
  • 법인명 : (주)연합인포맥스
  • 110-140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2길 25 연합뉴스빌딩 10층 (주)연합인포맥스
  • 대표전화 : 02-398-4900
  • 팩스 : 02-398-4992~4
  • 제호 : 연합인포맥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2336
  • 발행일 : 2000년 6월 1일
  • 등록일 : 2012년 11월 06일
  • 발행인 : 최병국
  • 편집인 : 최병국
  •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 유상원
  • 연합인포맥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연합인포맥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maxkorea@gmail.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