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창재 회장 "디지털 시대 업무 개선…성장동력 발굴 노력"
신창재 회장 "디지털 시대 업무 개선…성장동력 발굴 노력"
  • 김용갑 기자
  • 승인 2020.11.19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김용갑 기자 = "교보생명은 디지털 시대에 맞게 업무 프로세스나 사내 커뮤니케이션 방식을 개선하면서 미래 성장동력을 발굴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신창재 교보생명 회장은 19일 웹 세미나로 열린 '2020 KWIN × G20 Empower' 콘퍼런스에서 축사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번 콘퍼런스가 4차 산업혁명, 디지털 전환,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마주한 새로운 리더십을 고찰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했다.

교보생명은 2012년부터 매년 KWIN(Korea Women's Innovative Network) 콘퍼런스를 개최했다.

개최 목적은 국내외 여성 인재 성장을 위한 동기부여와 리더십 역량 개발이다.

이번 콘퍼런스에서는 보잉코리아 에릭 존 대표와 한독상공회의소 바버라 졸만 대표, 정샘물인스피레이션 정샘물 대표, 카카오벤처스 정신아 대표, 방송인 마크 테토, 어도비코리아 우미영 대표가 강단에 올랐다.

주제는 'D&I'(다양성과 포용성)와 '다음 세대에 필요로 하는 리더십'이다.

마무리 시간에는 주요 20개국(G20) 임파워 얼라이언스(Empower Alliance) 한국 대표인 교보생명 허금주 전무와 CEO스코어 박주근 대표가 '여성 임원의 확대를 위해 기업과 정부가 해결해야 할 과제'라는 주제로 의견을 나눴다.

G20 임파워 얼라이언스는 G20 리더 직속기구다. 여성 경쟁력 강화와 여성 대표성 확대를 위해 다양한 정책을 제안한다.

ygkim@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10시 52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인포맥스 관련기사
  • 법인명 : (주)연합인포맥스
  • 110-140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2길 25 연합뉴스빌딩 10층 (주)연합인포맥스
  • 대표전화 : 02-398-4900
  • 팩스 : 02-398-4992~4
  • 제호 : 연합인포맥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2336
  • 발행일 : 2000년 6월 1일
  • 등록일 : 2012년 11월 06일
  • 발행인 : 최병국
  • 편집인 : 최병국
  •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 유상원
  • 연합인포맥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연합인포맥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maxkorea@gmail.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