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유가 3개월래 최고…에너지주 급등
국제 유가 3개월래 최고…에너지주 급등
  • 곽세연 기자
  • 승인 2020.11.24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욕=연합인포맥스) 곽세연 특파원 = 에너지주가 전반적으로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 경제 회복을 촉진하고 원유 수요를 자극할 것이라는 기대가 늘어나 국제 유가가 3개월 이내 최고치로 치솟은 영향이다.

23일 마켓워치에 따르면 SPDR Energy Select Sector 상장지수펀드(ETF)인 XLE는 이날 5.8% 올랐다. 25개 구성 종목 모두가 상승해 8월 17일 이후 가장 높은 종가를 향해 가고 있다.

이 ETF는 S&P500 지수의 11개 주요 업종을 추종하는 11개 SPDR 섹터 ETF 가운데 가장 큰 상승률을 보이고 있다.

옥시덴털 페트롤리엄이 15.5% 급등했고, 다이아몬드 백 에너지도 10.8% 상승했다.

이날 원유 선물은 1.5% 오른 43.05달러로, 8월 26일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을 기록했다.

sykwak@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2시간 더 빠른 05시 00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인포맥스 관련기사
  • 법인명 : (주)연합인포맥스
  • 110-140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2길 25 연합뉴스빌딩 10층 (주)연합인포맥스
  • 대표전화 : 02-398-4900
  • 팩스 : 02-398-4992~4
  • 제호 : 연합인포맥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2336
  • 발행일 : 2000년 6월 1일
  • 등록일 : 2012년 11월 06일
  • 발행인 : 최병국
  • 편집인 : 최병국
  •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 유상원
  • 연합인포맥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연합인포맥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maxkorea@gmail.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