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웨이, 'DX센터' 출범…센터장에 김동현 넷마블 상무
코웨이, 'DX센터' 출범…센터장에 김동현 넷마블 상무
  • 정윤교 기자
  • 승인 2021.01.22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정윤교 기자 = 코웨이가 기존 IT 부서를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X) 센터'로 확대 재편한다고 22일 밝혔다.

빅데이터와 인공지능(AI)을 기반으로 사업 전반의 디지털 전환을 추구하고, 고객 가치를 극대화하기 위한 조치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DX 센터는 사물인터넷(IoT)과 AI 등 첨단기술을 접목한 제품과 서비스 플랫폼을 구축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DX센터의 초대 수장으로는 넷마블 AI센터장인 김동현 상무가 선임됐다.

김 상무는 넷마블의 IT 기술력을 접목해 양사간의 시너지 창출에 나설 전망이다.

코웨이는 올해 DX센터를 중심으로 사업구조의 전면적인 디지털 혁신을 이루고, 상품ㆍ서비스ㆍ조직문화 등 3대 혁신을 통해 '뉴 코웨이'로 도약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AI, IoT, 빅데이터, 머신러닝, 클라우드 등 IT 전 영역의 기술인력들을 적극적으로 영입할 계획이다.

김동현 코웨이 DX센터장은 "IT 인재들을 적극적으로 영입해 DX센터가 IT 혁신의 구심체로서 스마트홈 플랫폼 고도화는 물론 차별화된 제품 및 서비스 기반의 고객 만족 극대화도 이뤄낼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ygjung@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11시 47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인포맥스 관련기사
  • 법인명 : (주)연합인포맥스
  • 110-140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2길 25 연합뉴스빌딩 10층 (주)연합인포맥스
  • 대표전화 : 02-398-4900
  • 팩스 : 02-398-4992~4
  • 제호 : 연합인포맥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2336
  • 발행일 : 2000년 6월 1일
  • 등록일 : 2012년 11월 06일
  • 발행인 : 최병국
  • 편집인 : 최병국
  •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 유상원
  • 연합인포맥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연합인포맥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maxkorea@gmail.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