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SK와이번스 1천353억원에 인수한다…3월 창단(종합)
이마트, SK와이번스 1천353억원에 인수한다…3월 창단(종합)
  • 김경림 기자
  • 승인 2021.01.26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김경림 기자 = 신세계그룹의 이마트가 인천 SK와이번스 야구단을 인수한다고 26일 공식 발표했다.

신세계그룹은 SK텔레콤과 SK와이번스 인수에 합의하고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매각가는 주식 1천억원과 야구연습장 등 토지를 포함해 총 1천352억8천만원이다.

코칭 스태프를 비롯한 선수와 프론트 역시 100% 고용을 승계한다.

신세계는 온오프라인 통합과 온라인 시장 확장을 위해 수년 전부터 프로야구단 인수를 타진해왔다.

특히 온라인 시장의 주도적 고객들과 야구팬 계층이 교차한다는 점에서 시너지를 낼 것으로 판단했다.

신세계는 야구장을 찾는 고객에 새로운 경험과 서비스를 제공해 보는 야구에서 즐기는 야구로 변모시킨다는 방침이다.

기존 구장에 신세계그룹의 고객 경험과 노하우를 접목해 '라이프 스타일 센터'로 진화시킬 예정이다.

이를 통해 야구장을 찾은 팬들이 야구뿐만 아니라 신세계의 다양한 서비스를 한 곳에서 즐길 수 있도록해 야구를 보는 재미를 배가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지역 사회와 관계기관, 팬들의 의견을 수렴해 장기적으로 돔을 비롯한 다목적 시설 건립을 추진하는 등 인프라 확대에도 나선다.

이외에도 훈련 시설 확충을 통해 좋은 선수를 발굴 및 육성하고 시설 개선에도 지원과 투자를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양사는 한국야구위원회(KBO)와 인천광역시 등과의 협의에도 속도를 내며 인수를 차질 없이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최대한 빠르게 구단 출범과 관련된 실무 협의를 마무리하고 4월 개막하는 2021 KBO 정규시즌 개막 준비에 박차를 가하기로 했다.

신세계는 이미 창단 실무팀을 구성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구단 네이밍과 엠뷸럼, 캐릭터 등도 조만간 확정하고 3월 중 정식 출범할 예정이다.

한편, SK텔레콤은 대한민국 스포츠 육성 TF를 발족해 다양한 스포츠의 균형적 발전과 국내 스포츠의 글로벌 육성 및 지원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klkim@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11시 42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인포맥스 관련기사
  • 법인명 : (주)연합인포맥스
  • 110-140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2길 25 연합뉴스빌딩 10층 (주)연합인포맥스
  • 대표전화 : 02-398-4900
  • 팩스 : 02-398-4992~4
  • 제호 : 연합인포맥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2336
  • 발행일 : 2000년 6월 1일
  • 등록일 : 2012년 11월 06일
  • 발행인 : 최병국
  • 편집인 : 최병국
  •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 유상원
  • 연합인포맥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연합인포맥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maxkorea@gmail.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