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전세계 TV 시장 점유율 32%…15년째 1위
삼성전자, 전세계 TV 시장 점유율 32%…15년째 1위
  • 이미란 기자
  • 승인 2021.02.24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 올레드 TV 연간 출하량 첫 200만대 돌파



(서울=연합인포맥스) 이미란 기자 = 삼성전자가 지난해까지 15년째 글로벌 TV 시장 1위 자리를 수성했다.

LG전자의 올레드(OLED) TV 연간 출하량은 출시 이후 처음으로 200만대를 넘어섰다.

24일 시장조사업체 옴디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지난해 글로벌 TV 시장에서 금액 기준으로 역대 최고 점유율인 31.9%를 달성했다.

지난해 4분기 점유율은 31.8%였다.

삼성전자는 2006년 '보르도 TV'를 출시하면서 글로벌 시장 점유율 1위(14.6%)를 처음 달성했고, 2009년 LED TV 출시, 2011년 스마트 TV 출시 등을 통해 시장 지배력을 높여 왔다.

2017년 QLED TV를 출시해 시장 리더십을 강화한 삼성전자는 2019년 처음으로 시장 점유율(30.9%) 30%를 넘겼고, 지난해 다시 한번 기록을 경신했다.

최근 5년간 금액 기준 삼성전자의 세계 TV 시장 점유율은 2016년 28.0%, 2017년 26.5%, 2018년 29.0%, 2019년 30.9%, 2020년 31.9%였다.

역대 최고 점유율을 달성한 것에 대해 삼성전자는 QLED와 초대형 TV 집중 전략이 주효했다고 자평했다.

QLED TV 판매량은 2017년 80만대에서 2018년 260만대, 2019년 532만대로 꾸준히 급증했고, 지난해에는 779만대를 판매한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삼성전자 전체 TV 매출액 중 QLED가 차지하는 비중은 35.5%였다.

특히 2천500달러(약 277만원) 이상 글로벌 프리미엄 TV 시장에서 삼성전자는 금액 기준 45.4%의 점유율로 선두 자리를 지키고 있다.

또 75형 이상, 80형 이상 초대형 시장에서도 각각 47.0%, 50.8%로 압도적 1위를 유지하고 있다.

LG전자는 올레드 TV 연간 출하량이 지난해 204만7천여대로, 처음으로 200만 대를 넘어섰다.

2019년 출하량과 비교하면 23.8% 성장했다.

특히 LG 올레드 TV는 4분기에만 86만4천여대를 출하하며 분기 최대치를 기록했다.

LG전자는 지난해 LG 올레드 TV의 평균판매단가(ASP)가 2천달러에 가까웠던 점을 고려하면 이 같은 성장세는 더욱 의미가 크다고 설명했다.

LG 올레드 TV의 ASP는 1천971.9달러(한화 약 218만8천원)로 글로벌 시장에 판매된 액정표시장치(LCD) TV의 ASP인 428달러의 4.6배에 달한다.

지금까지 올레드 TV 시장에서 ASP가 200만 원 이상이면서도 출하량 200만 대를 넘긴 것은 LG 올레드 TV가 유일하다.

LG전자를 포함한 지난해 전체 올레드 TV 출하량도 LG 올레드 TV의 성장에 힘입어 전년보다 20% 이상 늘어난 365만 2천여대를 나타냈다.

2013년 LG전자가 유일했던 올레드 TV 제조사는 총 19개로 늘어났다.

현재 올레드 TV를 유력 검토 중인 제조사를 포함하면 올해 올레드 진영은 스무 곳을 넘어설 전망이다.

옴디아는 올해 올레드 TV 시장이 60% 이상 늘며 총 560만대에 달할 것으로 내다봤다.

전 세계에서 유일하게 TV용 대형 올레드 패널을 공급하는 LG디스플레이는 지난해 450만대 가량이던 올레드 패널 공급량을 올해 최대 800만대까지 확대할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LG전자의 지난해 글로벌 TV 시장 점유율(금액 기준)은 16.5%로 삼성전자에 이어 2위였다.

지난해 4분기 글로벌 시장 TV 출하량은 블랙프라이데이 등 연말 성수기 효과로 역대 분기 출하량 가운데 최대인 7천24만2천여대를 기록했다.

연간 출하량은 전년보다 소폭 성장한 2억2천535만여대를 나타냈다.

mrlee@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10시 19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인포맥스 관련기사
  • 법인명 : (주)연합인포맥스
  • 110-140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2길 25 연합뉴스빌딩 10층 (주)연합인포맥스
  • 대표전화 : 02-398-4900
  • 팩스 : 02-398-4992~4
  • 제호 : 연합인포맥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2336
  • 발행일 : 2000년 6월 1일
  • 등록일 : 2012년 11월 06일
  • 발행인 : 최병국
  • 편집인 : 최병국
  •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 유상원
  • 연합인포맥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연합인포맥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maxkorea@gmail.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