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운드-달러 1.26달러대로 급등…1개월래 최고(상보)
파운드-달러 1.26달러대로 급등…1개월래 최고(상보)
  • 문정현 기자
  • 승인 2020.06.03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문정현 기자 = 영국 파운드화가 약 1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하고 있다.

3일 오전 10시 7분 현재 파운드-달러 환율은 뉴욕 전장 대비 0.00548파운드(0.44%) 오른 1.26052달러를 기록하고 있다. 장중 1.26080달러까지 올라 4월 30일 이후 최고치를 나타냈다.

첫 마이너스 금리 국채 발행으로 마이너스 금리 정책이 도입될 것이라는 관측이 높아지면서 5월 중순 파운드-달러 환율은 1.20~1.21달러대로 후퇴했다.

하지만 이후 발표된 구매관리자지수(PMI)가 호조를 보이면서 파운드화는 상승세를 타고 있다.

지난달 21일 발표된 IHS 마킷/CIPS 종합 PMI 5월 속보치는 28.9로 4월 수치(확정치 13.8)보다 큰 폭으로 상승했다.

이달 1일 발표된 제조업 PMI 5월 확정치는 40.7을 기록해 전월 32.6에 비해 상승했다. 가이타메닷컴종합연구소는 "(지표 호조로) 마이너스 금리 관측이 후퇴하면서 파운드 매수가 나왔다"고 전했다.

이어 시장은 2일부터 4일까지 화상회의로 진행되는 영국과 유럽연합(EU)의 4차 협상에 주목하고 있다. 영국과 EU는 무역협정을 포함한 미래관계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양측은 올해 말까지 설정된 전환기간 내 협상을 미래관계 협상을 마무리 지어야 한다.

지난달 말 ITV 보도에 따르면 미셸 바르니에 EU 브렉시트 협상 수석대표는 영국 야당에 보낸 서신에서 영국이 원할 경우 브렉시트 이행 기간을 늘리는 옵션이 있다며, (EU는) 브렉시트 2년 연기 옵션에 열린 자세를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jhmoon@yna.co.kr

(끝)

본 기사는 인포맥스 금융정보 단말기에서 2시간 더 빠른 10시 15분에 서비스된 기사입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인포맥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연합인포맥스
  • 110-140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2길 25 연합뉴스빌딩 10층 (주)연합인포맥스
  • 대표전화 : 02-398-4900
  • 팩스 : 02-398-4992~4
  • 제호 : 연합인포맥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2336
  • 발행일 : 2000년 6월 1일
  • 등록일 : 2012년 11월 06일
  • 발행인 : 최병국
  • 편집인 : 최병국
  •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 유상원
  • 연합인포맥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연합인포맥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maxkorea@gmail.co.kr
ND소프트